우연히 접하게 된 펜탁스 DLSR 미니어처. 깜찍한 모습에 사진을 몇 장 찍어 두었습죠. 펜탁스만의 감성과 현대적인 세련된 디자인의 조화를 느낄 수 있는 펜탁스 DSLR 라인. 그 느낌을 미니어처로 고스란히 담아낸 펜탁스 DSLR 미니어처.




저의 손을 거친 아이들은 골드, 블루, 레드, 옐로우 네 가지 색상인데요. 일본에서는 더욱 다양한 색상과 종류의 미니어처가 발매되었고, 매니아까지 형성될 만큼 인기가 높습니다.




어떤가요? 제법 그럴싸한 느낌을 넘어, 펜탁스만의 감성이 느껴지나요? 개인적으로는 옐로우와 블랙이 어우러진 바디에 대한 로망을 갖고 있는데, 지금 갖고 있는 니콘 DSLR을 교체할 시기가 온다면, 펜탁스 바디로 갈아타는 것도 한 번 고려해 보고 싶어지더군요. 





위에서 잠깐 말씀드렸듯이 일본에서는 DSLR 미니어처 시장이 제법 형성되어 있답니다. 다양한 종류의 모델은 물론, 알록달록 이쁜 색상이 입혀진 미니어처들이 많이 출시되어 있어요. 국내에서도 몇몇 매니아들을 중심으로 병행 수입이 이루어지고 있답니다.




미니어처에는 휴대폰이나 열쇠에 연결할 수 있는 줄이 달려 있어 일상 생활에서도 다양한 연출을 가능하게 합니다. 어떠세요? 펜탁스의 감성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미니어처 한 번 입양해 보시는 건.


0

Currently 8 comments want to say something now?